[성명서] 회사는 2018년 소통캠프 교육 시행을 즉각 중단하라!

  현재 KT 노사간에 2018년 단체교섭이 진행 중이다. 노동조합에서는 9대 요구안을 내놓았으나 회사는 어이없게도 임금인상안으로 정액 0.5%인상안을 내놓았다고 한다. 이후 노사간에 치열한 공방이 있을 수밖에 없고 노조는 쟁의행위를 마다하지 않고 투쟁해야 할 시점이기도 하다.

  그런데 이러한 중차대한 시기에 회사측은 경영지원실 노무기획팀에서 기안하여 2018년 소통캠프 교육을 진행한다고 한다. 기간은 5 9일부터 6 29일까지이며 200명을 대상으로 하는 교육이다. 교육의 내용은 소통의 중요성 인식, 소통스킬 실습 등이라고 하지만 현재 노사간에 단체교섭이 진행중인 상황에서 볼 때 대단히 부적절한 교육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. 이전에도 회사측의 노사팀에서 현장의 우호적인 여론조성 작업을 위해 꾸준히 교육을 진행해 왔었고 이번 또한 단체교섭에서 사측에 유리한 여론 조성을 위해 진행하는 교육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.

  이번 교육은 그 시기와 내용 그리고 대상자 선정 모두에 있어 매우 부적절한 교육이라 볼 수 밖에 없기 때문에 회사는 즉각 이 교육을 취소해야 할 것이다.

  아울러 교섭기간 동안에 회사는 그간에 관행적으로 진행했던 여론 조성 작업, 찬반 투표에 대한 개입, 직원들과 현장 노조 간부들에 대한 회식 제공 등 부적절한 행동을 더 이상 해서는 안될 것이다.

  이후 본사지방본부는 교섭기간 동안 단체교섭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회사측의 부적절한 행위에 대해 철저히 감시하고 단체교섭 승리를 위해, 조합원의 염원을 쟁취하기 위해 투쟁할 것이다.

2018년 5월 3일

KT노동조합 본사지방본부




소식지·보고 목록